주니어골프, 8월 레슨 이야기, 아들의 마지막 멤버스러닝센터 수업을 마치고

Posted by JS JS JEON
2020. 10. 10. 09:08 JS 이야기/골프, 운동
반응형


안녕하세요. JS 입니다.


그동안 골프를 재미있게 알려주었던 멤버스러닝센터의 마지막 수업을 마쳤습니다.


아쉬움이 많습니다.

주니어골프 레슨의 철학이 있고, 아이들을 많이 생각해 주시는 그런 곳이거든요.


아쉬움을 뒤로하고 8월 마지막 레슨은 더 열심히 받았습니다.


1년 6개월 레슨 기간 골프를 너무 재미있게 배워서 옆에서 지켜보는 순간이 너무 좋았습니다.

부모의 마음이라고 해야 할까요?

저도 골프를 치는 입장이지만 아들의 골프 레슨 시간이 가장 기다려지는 건 골프에 대한 열정이 있어서일까요?

아니면 아들의 실력이 향상되어서일까요?

아마 둘 다 이겠죠?


너무 재미있는 멤버스러닝센터의 수업 시간입니다.


처음에 수업 시작 전 이야기도 나누고 몸도 풀어주는 시간이 있습니다.

처음부터 인사하고 무언가 바로 시작하는 게 아니라 더 재미있게 수업하는 거 같아요.

아들은 처음부터 끝까지 웃음을 잃지 않고 수업에 집중했어요.


무언가 잘못되면 바로 교정이 들어갑니다.


뒤에서 느긋하게 지켜봐 주시고, 너무 힘들어하면 쉬었다 하고~ 나름 노하우가 많으세요.


8월에는 운이 좋게 파3 레슨도 있어 참석했습니다.

파3 레슨은 용인 비바체 골프 연습장에서 진행되었어요.


용인에도 멤버스러닝센터에서 수업이 가능합니다.

파3를 염두에 둔다면 용인이 더 좋은 선택지가 될 수 있습니다.


파3 레슨은 정말 집중해서 잘 배웠습니다.

1시간이 너무 빨리 흘러갔어요.

아들에게 다음에도 파3 레슨 할래?

물어봤는데 싫다고 합니다.

이유는 너무 더웠다고...

재미있지만 더워서 못 하겠다고 합니다.

구경하는 저도 너무 더워서 약간 걱정되기는 했거든요.

8월 비 온 후 야외 수업은 역시 힘든 거 같습니다.


주말 수업이 시작되었습니다.

오늘은 초등학교 고학년 형과 같이 수업을 받았습니다.

5분 정도는 이야기 나누고, 몸풀기 운동이 진행됩니다.

오늘은 한 발 뛰기로 몸을 풀고 있네요.


인도어 레슨이 진행되었습니다.


우드가 잘 맞지 않는다고 이야기하더니, 우드를 집중해서 연습하네요.


자세가 틀어지면 바로~


레슨을 열심히 받았는지 차에서 바로 잠들어 버리는 아들입니다.


마지막 수업이 진행되는 날입니다.


인도어 연습장에 사람도 없고, 한적합니다.


풀기를 마치고 퍼터 연습이 진행됩니다.


퍼터 연습을 마치고 인도어 연습장에서 레슨이 시작됩니다.


마지막 수업이라 복습과 함께 더욱 자세한 레슨이 진행되었습니다.


마지막 샷~


멤버스러닝센터

꿈나무들을 정말 잘 이끌어 주는 곳입니다.


실내 사진도 담아 보았어요.

다음에 오면 많이 바뀌었겠죠?


골프 꿈나무들을 열정과 좋은 철학으로 이끌어 주는 멤버스러닝센터가 있어 아들이 즐겁게 골프에 입문했습니다.

기회가 되면 다음에도 함께 하고 싶은 곳입니다.


멤버스러닝센터 조은애 프로님, 황규정 프로님, 김민소 프로님 감사했습니다.



728x90
반응형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